언론보도

> 홍보 > 언론보도

write
작성자 관리자
제목 한화갤러리아,‘찾아가는 품평회’로 지역경제 상생실천(출처:데일리안)
날짜 2018.07.24
내용

▲ 한화갤러리아가 지난 5월 당진시청에서 충남센터와 함께 진행한 ‘찾아가는 품평회’로 이번 20일에 태안군청에서 진행하는 ‘찾아가는 품평회’는 2회째 진행된다.ⓒ한화갤러리아

 

 

한화갤러리아가 충청지역 농수축산품 명품화 육성을 위한 지역 우수중소기업 상품 발굴에 나선다.

한화갤러리아는 오는 20일 충남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충남센터)와 함께 태안군청(중회의실)에서 ‘찾아가는 품평회’라는 타이틀로 태안군 농수산물 및 가공식품의 품평회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태안군과 유관기관에서 추천 받은 20여개 우수 농수산품 가공업체가 참여한 가운데 열리며, 태안군 농수축산품 육성 및 판로지원, 우수상품 발굴 등 상호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진행된다. 

한화갤러리아는 참여 중소기업과의 1:1 상담을 통해 우수상품 발굴, 포장 디자인, 판로연계 지원사업 컨설팅 등 사업자들이 실제 필요한 조언을 얻을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품평회에서 선발된 업체들은 포장 디자인 개선 프로그램과 HACCP 인증 교육 지원 프로그램 등 독창적인 ‘6차산업 명품화 프로그램’을 거쳐 갤러리아백화점 타임월드(대전)와 센터시티(천안) 2개 지점에 마련된 중소기업 상생매장 ‘아름드리’에서 판매될 계획이다.

한화갤러리아는 충남센터와 함께 지속적으로 우수상품 발굴과 육성을 위해 이제까지 총 11회의 품평회를 진행했고, 총 27개 업체 상품을 ‘아름드리’ 매장에 선보이고 있으며, 일부 상품은 ‘갤러리아면세점 63’에서도 판매가 이뤄지고 있다. 

한화갤러리아의 ‘찾아가는 품평회’는 2회째로 충남센터와 함께 지난 5월에 당진시청에서 첫 진행한 바 있으며, 향후 충청지역을 기반으로 시‧군 등을 찾아가 우수 농수축산품 발굴에 지속적으로 힘써나갈 계획이다. 

한편 한화갤러리아는 지난 2015년부터 충청지역 중소기업 6개사와 농수축산품의 명품화 육성 및 판로 지원 MOU 체결을 시작으로, 갤러리아백화점에서 해당 업체 상품을 판매하는 ‘아름드리’ 매장을 운영하는 등 지역 경제와의 상생에 힘써오고 있다.

‘아름드리’ 매장은 오픈 이후 매년 15%이상씩 매출이 신장하고 있으며, 대표 제품으로는 금산흑산, 예산 사과즙, 청양 함지박 쌀과자, 서산 조청 등이 있다. 또한 매년 설‧추석 등 명절 기간에는 갤리리아백화점에서 선물세트를 출시해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참여업체 중 대표적으로 성공한 업체는 금산흑삼이다. 금산흑삼은 2013년 창업 이후 ‘금흑’ 고유의 생산기술을 보유하고 있지만 특허권 부재, 브랜드 디자인과 마케팅 부족 등으로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그러나 2015년부터 진행된 한화갤러리아와 충남센터와의 전폭적인 지원(상품 디자인, 홍보 및 마케팅, 백화점 및 면세점 입점)으로 지난해 매출액 30억달성, 15년 대비 500% 이상 매출이 신장하면서 충남을 대표하는 중소기업으로 자리매김 했다.

 

[ 출처 : 데일리안 ]

 


첨부화일


다음글 열정으로 일궈낸‘충남 6차산업인증사업자협회’큰 결실
이전글 <일자리 GO> 6차산업, 인삼제품 제조기업을 가다